About

Page

감히 이룰 수 없는 꿈을 꾸고,
감히 이루어질 수 없는 사랑을 하고,
감히 견딜 수 없는 고통을 견디며,
감히 용감한 사람도 가보지 못한 곳으로 가며,
감히 닿을 수 없는 저 밤하늘의 별에 이른다는 것.
이것이 나의 순례이며 저 별을 따라가는 것이 나의 길이라오.
아무리 희망이 없을지라도 또한 아무리 멀리 있을지라도

—-
c-ijrp3-7mred-d2it9-7brma-33wwq